한마음소식

한마음 뉴스

게시물 내용
제목 쉐보레 스파크 2호자 기증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5-28 (조회 : 117)
첨부파일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는 27일, 창원공장에서 차세대 글로벌 신제품 생산을 위한 도장공장 착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김선홍 창원공장 본부장을 비롯한 한국지엠 임직원과 문승욱 경남도 경제부지사, 허성무 창원시장, 여영국 정의당 국회의원, 최대술 고용노동부 창원지청장, 문승 한국지엠 협신회 회장을 비롯한 지역 및 정부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원공장에 신축될 도장공장의 착공식을 가졌다.

이는 지난해 확정된 한국지엠의 미래 계획으로, GM이 국내공장에 배정한 두 종의 차세대 글로벌 제품의 생산 및 연구개발을 위한 대규모 투자의 일환이다.

이번 착공식과 관련해 한국지엠 카허 카젬(Kaher Kazem) 사장은 “창원공장에서 차세대 글로벌 제품 생산을 위한 준비에 본격 돌입하게 돼 기쁘다”며, “이는 창원공장이 GM 내 경쟁력 있는 생산 사업장으로 인정받고, 견고하고 지속가능한 미래를 확보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그는, “또한 이번 대규모 투자로 협력사 고용 증대를 포함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창원공장에 신축되는 도장공장은 6만7천 제곱미터 면적 규모의 3층 높이로 지어지며 시간당 60대의 차량 도장 작업이 가능하고, 주요 공정의 전자동화와 환경 친화적인 설비구축 등 최상의 제품 품질 확보를 위한 최첨단 기술이 적용된다.

한편, 한국지엠한마음재단은 이 날 착공식에서 쉐보레 네버기브업 캠페인의 일환으로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창원지역자활센터에 쉐보레 스파크 1대를 기증, 지역 사회와의 동반 성장을 도모했다. 전달된 스파크는 향후 어려운 이웃들의 경제적 자립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한국지엠
인천에 본사를 두고 있는 한국지엠은 2002년에 설립됐다. 한국지엠은 설립 이후 지난 17년 동안 1천만대 이상의 완성차를 생산하며, 약 20만명에 달하는 직간접 고용에 기여하는 등 한국 경제와 자동차산업에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한국지엠은 2018년 국내시장에서 93,317대를 판매했으며, 전 세계 약 120여개국에 완성차 369,554대를 수출했다. 한국지엠에 관한 더 많은 정보는 한국지엠 홈페이지(www.gm-korea.co.kr)와 쉐보레 홈페이지(www.chevrolet.c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미디어 문의
한국지엠 김병수 부장 byeongsoo.kim@gm.com / 010-3283-8617
한국지엠 염지연 차장 jiyeon.yeom@gm.com / 010-7315-7729
한국지엠 유승윤 대리 seungyoon.ryu@gm.com / 010-5428-8493

미디어 웹사이트
https://media.gm.com/media/kr/ko/chevrolet/home.html